안다
안다

고양이를 '안다'

톰을 안아주세요

작성일: 2021.07.02



포근한 색갈을 지닌 개냥이 ' 톰 ' 을 소개해드릴게요

톰은 제리와 함께 입소한 친구에요

어렸을 적부터 할머니와

이름도 없이 살던 두 친구들은

할머니의 지병이 악회되며

요양원을 들어가게 되었고

맡아 줄 사람들이 없어

우리 안다에 오게되었답니다

그저 냐옹아~냐옹아~하고

불리었다고 해주셨어요

그래도 얼마나 많은 사랑을 받았는지

사람을 보면 너무나 이쁜

목소리로 울어주고

몸을 부비부비 하려는

애교많은 표현들을 보면

말을 하지 않아도 느껴지더라구요

톰은 제리보다는

조금 장난끼가 덜하지만

더욱 개냥이스러운 아이랍니다

살짝 겁이 있어도

쓰다듬어 달라고 머리를 불쑥

내밀곤 하는 우리 귀여운 톰이

좋은 가족을 만나길 바랍니다

안다보호소에 방문하시면

직접 모습을 보실 수 있습니다

사진으로 보기보단 실제 아이들의 눈과 성격을

마주보셨으면 하는 바람입니다

"한번 길잃은 아이를 데려가실땐 꼭 신중한 결정후 연락바랍니다"




입양문의

010-5512-5513

https://open.kakao.com/o/sAXREb5b