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다
안다

고양이를 '안다'

삼콩이를 안아주세요

작성일: 2020.07.18


별빛같은 노란눈을 가진

' 삼콩이 ' 를 소개할게요

삼콩이는 고양이를 무척 잘 다루는

직원 손길에도 아직 마음의 문을 열지않은

유일한 아이에요

성격이 원래 까칠한건지

마음의 상처가 깊은건지는

교감이 부족해서 알기가 무척 어렵더라구요

손을 뻗으면 하악질이 아직 심했어요

그래서 성별도 아직까지 확인을 못했어요..

그래도 다가가면 훌쩍 도망가지않고

가까이서 아이컨택을 해주는 삼콩이는

사람을 무척 싫어하거나

겁이 많은건 아니라고 생각이돼요

그저 손길을 받기에 좀 더 적응의 시간이

필요한것이라 생각하고 있어요

입주위에 있는 무늬때문에

이름을 더 빨리 외우게 된 아이라

눈에 더 밟히게 되네요

안다보호소에 방문하시면

직접 모습을 보실 수 있습니다

사진으로 보기보단 실제 아이들의 눈과 성격을

마주보셨으면 하는 바람입니다

"한번 길잃은 아이를 데려가실땐 꼭 신중한 결정후 연락바랍니다"

​입양문의

010-5512-5513

https://open.kakao.com/o/sAXREb5b